나의 최애들. 볼 때마다 찡하고 볼 때마다 사랑스럽다. 아니, 눈앞에 없어도 찡하고 사랑스럽다. 나는 늘, 이들을 생각한다. 내 인생에 들어와 줘서 고마워요.



'DAILY LOG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HAPPY RM DAY  (0) 2018.09.12
뜨거운 생활 18  (0) 2018.09.08
나의 최애들  (0) 2018.09.06
오, 늘  (0) 2018.09.04
HAPPY JK DAY  (0) 2018.09.01
사랑합니다  (0) 2018.08.28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